우현 고유섭 전집

우현(又玄) 고유섭(高裕燮, 1905-1944)은 우리나라 최초로 대학에서 미학·미술사를 전공했으며, 체계적인 연구를 통해 우리 미술사와 미학을 근대적인 방법론으로 학문화한 선구적인 학자였다. 그는 1930년 이후 중요한 고대미술품들을 조사 연구하는 데 힘썼으며, 1933년 개성부립박물관 관장으로 부임해 그 후 십 년간 우리 미술사 여러 분야 연구에 주력했다. 그의 일생의 목표는 근대적인 미술사 방법론에 의거한‘ 조선미술사’의 집필이었으며, 따라서 건축·회화·조각·공예 등 여러 분야에서 많은 글을 남겼다. 2005년 우현 탄생 백 주년을 맞이해 기획된‘ 우현 고유섭 전집’은, 2007년(1차분 세 권), 2010년(2차분 네 권), 2013년(3차분 세 권), 세 차례에 걸쳐 열 권으로 완간되었다. 이는 지금까지 출간된 저서들과 미발표 글, 사진 및 소묘 자료 등 우현 고유섭이 남긴 모든 업적을 한데 모아 보여 줌으로써, 학자로서 올곧았던 우현의 삶을 기리고, 뛰어난 학문적 성과들을 정리하여 우리 미술사학계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으며, 나아가 민족의 중요한 학문적 유산을 온전히 기록 보존한다는 데에 그 의의가 있다. * 전10권 / A5 / 양장 / 각권 케이스 / 세트 값 320,000원

브로슈어 다운로드